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국토정보공사, 전국 간부·노사합동 양성평등 다짐 2017-12-03

eq_17.jpg

29일, 전국 250명 기관관리자가 모여 성폭력 근절을 위해 노사합동 다짐대회 열어... 성희롱 예방 실천결의, 전문가 교육, 처리절차 등 숙지

 최근 이슈화되었던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박명식)의 사내 성관련문제 근절과 양성평등을 위해 전국의 LX기관 관리자들이 한데 모였다.

 29일 전북혁신도시 내 LX본사 2층 대강당에는 본사 임원을 포함한 실․처장, 부설기관장과 실장, 지역본부장과 처장, 전국 각 지사장, 노동조합 간부 등 250명의 관리자들이 모여 ‘성폭력 근절을 위한 노사합동 다짐대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노사합동 성희롱 예방 실천 결의문 낭독을 시작으로 양성평등을 위한 외부전문가 초청교육, 사내 성관련 문제발생시 처리절차 숙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박명식 사장은“먼저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심려를 끼쳐 드린 점 국민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면서“현재 진행 중인 정부의 지도감독에 한점 숨김없는 성실한 협조와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성희롱과 성폭력은 중대한 인권침해이자 심각한 만행이므로 문제발생 시 무관용을 원칙으로 관련 부서장의 연대책임과 함께 징계양정기준을 대폭 강화해 강도 높은 인사 조치를 적용할 것”이라며“성관련 사건은 사장이 직접 주관하며 내부통신망에 성 고충상담 신고배너를 개설하고, 외부전문가의 참여를 확대하는 등 전면적인 체질개선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불명예스러운 사건의 재발 방지를 위해서는 간부들이 앞장서 모든 언행을 신중히 해야 하며, 중징계와 승진제한기간을 확대하는 등 국민눈높이에 맞게 조직문화를 개선해야 한다”면서“공사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실망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는 것을 무겁게 받아들이면서 성관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모든 대책을 강구 하겠다”고 강조했다.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국토정보공사, 해외 공간정보시장 국내기업 진출 지원
다음글 국토정보공사, 평창패럴림픽 성공개최 성금전달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 정부3.0정보공개 내부감사 고객의소리 사규정보 토지정보신청 수의계약정보 지적측량수수료 윤리경영활동 신고센터 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 이사회 퇴직인 위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