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LX, 국내 선진토지정보기술 미얀마에 전수 2018-02-20

lx_bd_180220.gif

한국국토정보공사(LX·사장 박명식)가 국내 선진토지정보기술을 전수하기 위해 미얀마 정부를 공식 초청했다.

공사는 19일부터 23일까지 미얀마 농업관리통계부 뗏 나잉 우(Thet Naing Oo)청장을 비롯한 공무원과 기술자 등 6명을 초청해 국내연수를 진행한다.

공사는 첫날인 19일 오후 LX글로벌센터에서 장비 기증식을 통해 6대의 야전용 펜컴퓨터를 미얀마 측에 전달했으며, 미얀마 연수단은 오늘부터 나흘간 서울 성북구청과 국토연구원, 세종시를 차례로 방문해 한국의 국토정책과 토지정보시스템을 체험하고 벤치마킹한다. 또 21일에는 국토교통부 관계자들과도 만나 면담을 통해 자국의 토지관련 정책에 대한 자문을 구한다.

이번 초청연수는 지난해 7월 한국개발연구원이 발주해 LX컨소시엄*이 체결한 ‘2017/2018년 KSP**경제발전분야 미얀마 정책자문 사업’의 일환이다. 

미얀마는 자국의 미래경제발전의 기본토대를 토지정보 정책의 개선에 있다고 판단하고 이번 사업의 주요 내용을 한국토지정보체계인 KLIS의 구축경험 공유와 자국의 토지정보화 타당성 분석 및 전략수립으로 정했으며, 사업수행기간은 오는 4월까지이다.

박명식 사장은“이번 연수가 미얀마의 선진 토지정보시스템 구축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앞으로도 우수한 국내기술의 해외 전파에 공사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국토정보공사, 민간기업 해외진출 지원 강화
다음글 LX, 12일 설 맞이 사랑 나눔 100만원 쾌척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 정보공개 내부감사 고객의소리 사규정보 토지정보신청 수의계약정보 지적측량수수료 윤리경영활동 신고센터 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 이사회 퇴직인 위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