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LX, 지자체와 손잡고 빈집해결사로 나선다 2018-06-11

붙임_빈집정보시스템_화면.JPG

LX, 지자체와 손잡고 빈집해결사로 나선다

-  국내 최초 빈집정보시스템 ‘공가랑’ 본격 가동 … 5년간 무료사용

-  6개 광역지자체와 빈집정보시스템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지적측량·공간정보 전문기관인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직무대행 조만승)가 국내 빈집 문제 해결을 위해 광역지자체와 손을 맞잡았다.  

 

공사는 지난 6월 8일에 서울, 대전, 울산, 전남, 강원, 제주 6개 지자체와 LX 빈집정보시스템‘공가랑’의 공동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시스템 운영을 알렸다.

 

공가랑은 전국 서비스가 가능한 국내 최초의 빈집정보시스템으로 전력과 상수도 사용량을 분석해 빈집을 찾아내고 기초지자체가 입력한 실태조사 결과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광역지자체는 앞으로 5년간‘공가랑’을 무료로 사용하면서 시스템에 등록된 정보를 빈집정비계획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게 된다.

 

조만승 직무대행은 “현재 시스템은 지자체의 실무를 지원하는 기능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면서“향후에는 다양한 빈집 관련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대민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X는 인천광역시 남구청을 대상으로 빈집 실태조사와 시스템 적용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으며 법정 전문기관으로서 전국 기초지자체의 실태조사 업무 또한 대행할 예정이다.

 

 

 

붙임  LX빈집정보시스템 화면 1부.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LX, 국내 공간정보표준 활성화 위해 워크숍 개최
다음글 LX, 청년 일자리 해외시장 진출 나선다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 정보공개 내부감사 고객의소리 사규정보 토지정보신청 수의계약정보 지적측량수수료 윤리경영활동 신고센터 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 이사회 퇴직인 위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