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LX, 젠트리피케이션 의사결정지원 연구 성과 제시 2018-11-26

사진1.jpg

LX, 젠트리피케이션 의사결정지원 연구 성과 제시

 

- 국토정보교육원, 2018 지리학대회 특별세션 참여...사회문제 해결과제 주목 

 

골목상권 임대료 상승으로 원주민이 내쫓기는 ‘젠트리피케이션’이 사회문제로 대두 되는 가운데 이 현상에 대한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최창학) 국토정보교육원(원장 김진수)의 연구과제가 화제다.

 

LX국토정보교육원은 23일  경희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열린 ‘2018 지리학대회’특별세션에서 ‘젠트리피케이션 의사결정 지원체계’에 대한 연구과제를 발표해 참석자 다수의 주목을 끌었다.

 

이 과제는 LX가 지난 2년 간 양성한 ‘국토정보전문가과정’을 통해 선정된 연구로, 국토공간정보를 활용해 지역사회 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4가지 연구과제 중 하나다.

 

이날 발표된 과제는 젠트리피케이션 의사결정지원체계, 국가재난 대응 재해조사체계 구축, 소규모 저수시설 관리체계지원, 예산수립 의사결정지원 등 모두 4가지다.

 

특히 젠트리피케이션 의사결정지원체계에 관한 연구는 골목상권이 급속도로 성장한 서울시 신사동 가로수길과 이태원동 경리단길을 표본으로 다양한 사회지표를 필지와 건물 데이터로 융합해 진행했다.

 

또, 젠트리피케이션 현상탐색과 판별, 수준진단과 요인도출, 예측 기법 등 을 연구하고 이를 통해 수준 단계별 정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의사결정지원과 전반적인 관리방안을 제시하였다.

 

이와 함께 재난 대응 재해조사체계 구축 연구는 청주 산사태 실험조사를 토대로 흔적도를 작성해 유실과 매몰면적을 산출하고, 지번별 피해현황을 파악했다.

 

또한, 포항 지진지역에서 건물피해 유형을 분류하고 영상으로 피해현황을 파악한 후 기울기와 외벽파손, 외벽균열과 지붕파손으로 건물피해 유형을 구분해 피해상항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가시화했다.

 

김진수 교육원장은 “국내 유일의 국토정보관련 교육원인 만큼 수준 높은 교육서비스와 인재양성은 물론 안전하고 행복한 국토를 위한 다양한 연구에도 게을리 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붙임: 연구과제 발표 관련사진 1매. 끝.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LX, 2018 동반성장 아카데미 개최
다음글 LX 수수료감면 원스톱서비스 장관 표창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정보공개내부감사고객의소리사규정보칭찬합니다수의계약정보지적측량수수료윤리경영활동신고센터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이사회퇴직인위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