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LX 공간정보연구원, 공간정보 발전방안 모색 나서 2019-02-26

1 (1).jpg

2 (1).jpg

LX 공간정보연구원, 공간정보 발전방안 모색 나서

 

- 26일, ‘공간정보의 미래 컨퍼런스 2019’ 전북혁신도시 내 LX 본사서 개최

- 국토부 주최·LX 주관, 국가 공간정보 정책방향과 국토정보 플랫폼의 미래 제시

 

공간정보 연구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한국국토정보공사 공간정보연구원(원장 김현곤)은 26일 오후 본사 대강당에서‘공간정보의 미래 컨퍼런스 2019’를 개최했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LX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손우준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을 비롯해 최창학 LX사장, 관련 산업계와 학계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4차산업혁명 시대의 공간정보 발전전략과 국토정보 플랫폼 구상안’이란 주제의 사공호상 국토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의 발표로 시작된 섹션 1에이어 국가공간정보 정책방향에 관한 서형우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과 사무관의 발표가 진행됐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혁신을 공유하는 공간정보 통합 플랫폼 활성화와 고품질 공간정보 생산기반 강화 등을 중점 목표로 삼고 공간정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섹션 2에서는 공간정보 연구의 과거, 현재, 미래

를 주제로 한 김현곤 원장의 발표와 함께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이와 함께 지난해 연구원에서 수행한 LX 빅데이터 플랫폼의 활용성 증대방안, 통합 고

정밀 디지털지도기반 자율주행 실증, 국가공간정보 오픈플랫폼의 현재와 미래 등에 관한 연구 결과가 소개됐다.

또한 산학협력 R&D 사업의 추진현황과 운영계획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연구원은 지난해 전북 소재 대학을 중심으로 30억 원 규모의 연구과제 공모사업을 실시했으며, 총 16건의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올해도 같은 규모의 연구비를 지원하는 산학협력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현곤 원장은 “이번 컨퍼런스가 공간정보의 발전전략을 논의하고 통찰력을 얻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보다 실용적이고 가치있는 연구를 통해 국가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LX, 제9회 행복더함 사회공헌 캠페인 대상 수상
다음글 LX 최규성 지적사업본부장, 한국지적기술사회 10대 회장 취임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정보공개내부감사고객의소리사규정보칭찬합니다수의계약정보지적측량수수료윤리경영활동신고센터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이사회퇴직인위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