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소식 >보도자료
  • 크게
  • 프린트하기
  • 작게

보도자료

광화문 LX체험부스에 어린 초등학생들까지 성황 2019-04-11

붙임1.jpg

붙임2.jpg

붙임3.jpg

광화문 LX체험부스에 어린 초등학생들까지 성황

- 100년 전 상해 임시정부 체험콘텐츠에 다양한 관람객의 호평 이어져

- 군산지역 초등학생 초청... 각종체험과 함께 바른 역사 알리기에 일조

 

100년 전 상해임시정부와 백범 김구 선생을 만날 수 있는 AR·VR체험 부스가 재미 뿐 아니라 역사적 교훈까지 선사하며 시골 초등학교 어린이들의 눈길마저 끌고 있어 화제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최창학)는 11일,  군산시 옥서면 소재 초등학생을 초청한 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광화문광장에서 성황리에 운영 중인  AR·VR 체험부스를 방문했다.

 

이번 행사는 LX가 공사가 둥지를 틀고 있는 전북지역 미래인재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주고 지역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군산시 옥서면에 위치한 옥봉초등학교 학생 57명을 초청해 이뤄지게 되었다.

 

100년 전 상해임시정부와 역사적 인물들을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을 통해 만나보고 임시정부 자금조달 미션, 백범과 사진 찍기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이번 LX체험부스는 오는 20일(토)까지 운영된다. 
 

지난해 8월부터 중국 실제 현지측량을 통해 취득된 상해 임시정부청사의 3차원 데이터와 철저한 고증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이번 체험 콘텐츠는 체험하는 재미는 물론 역사적 교훈을 모두 만족시킨다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이번에 만들어진 VR·AR 역사 콘텐츠는 행사가 종료된 후에도 국가보훈처와 교육기관 등 에 기증되어 앞으로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학생들에게 알리는 교육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최창학 사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LX가 마련한 체험부스에 많은 분들이 찾아주셔서 기쁘다”면서“이번에 제작된 콘텐츠는 우리 학생들이 임시정부수립의 의의를 되새기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붙임 1~3.

붙임1. LX가 상해임시정부와 백범 김구 선생을 만날 수 있는 AR·VR체험 부스를 마련한 가운데, 오른쪽 세 번째부터 최창학 사장, 김택진 국토정보본부장, 방성배 LX서울지역본부장이 참석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붙임2. LX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마련한 AR·VR 체험부스에 군산시 옥서면 소재 초등학생을 방문해 기념촬영을 했다.

붙임3. LX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마련한 AR·VR 체험부스에 군산시 옥서면 소재 초등학생들이 VR체험을 하고 있다.

등록된 댓글0 개
대표홈페이지 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LX,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과 감사품질 향상 협약
다음글 LX사이클팀, 서포터즈와 함께 봄꽃길 달린다
목록

빠른 이동 메뉴

QUICK MENU정보공개내부감사고객의소리사규정보칭찬합니다수의계약정보지적측량수수료윤리경영활동신고센터부패공직자현황경영공시이사회퇴직인위임장